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송도 한 영어유치원서 원생 학대 의심 신고

기사승인 2019.09.16  11:31:53

공유
default_news_ad2

- 부모, 손톱에 눌린 흔적과 멍 자국 발견...경찰, 기본 매뉴얼대로 조사할 것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15일 오후 6시 30분께 인천 송도의 한 영어유치원에서 3살짜리 아들이 학대를 당했다는 A(34·여)씨의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유치원에서 학대를 당했다는 아들의 말을 듣고 확인해보니 손톱에 눌린 흔적과 멍 자국이 있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학대가 지난 9일께 발생했다는 A씨의 말에 따라 해당 영어유치원 내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사실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인천 송도의 한 영어유치원에서 원생이 학대를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6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15일 오후 6시 30분께 인천 송도의 한 영어유치원에서 3살짜리 아들이 학대를 당했다는 A(34·여)씨의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유치원에서 학대를 당했다는 아들의 말을 듣고 확인해보니 손톱에 눌린 흔적과 멍 자국이 있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학대가 지난 9일께 발생했다는 A씨의 말에 따라 해당 영어유치원 내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사실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연수서 관계자는 “아동 학대에 대한 매뉴얼대로 수사할 것”이라며 “현재 아동 대상 조사를 위해 해바라기센터에 날을 잡아놓은 상태고 아동보호전문기관에도 통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종환 기자 cnc488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