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남동공단서 중국인 근로자 추락사

기사승인 2019.04.12  11:35:27

공유
default_news_ad2

- 경찰 “안전장비착용 여부 및 정확한 사고 원인 조사 중”

11일 오후 인천 남동공단에 위치한 공장 공사장에서 40대 중국인 근로자가 추락해 사망했다.

인천공단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인천시 남동구 고잔동 남동공단에 위치한 공장 신축 공사장 8층에서 작업 중이던 중국인 근로자 A씨(47)가 아래로 추락해 사망했다고 전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공단소방서 구급대는 A씨를 인근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졌다.

사고당시 신고자는 “A씨를 발견 당시 의식이 없는 상태로 1층에 누워있었다”고 전했다.

경찰은 “A씨가 안전장비 착용 및 공사장 안전준수 여부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고 밝혔다.

홍성은 기자 hongssabba@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