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화군, 축사 260곳에 모기유인퇴치기 설치 지원

기사승인 2019.03.14  14:26:29

공유
default_news_ad2

- 군, 100% 군비 지원… 감염병 예방 기대

강화군은 모기가 많이 발생하는 소와 돼지 축사 260곳에 모기유인퇴치기 설치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강화군은 모기가 많이 발생하는 소와 돼지 축사 260곳에 모기유인퇴치기 설치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은 축사에 설치된 모기유인퇴치기 모습. <사진제공= 강화군청>

모기유인퇴치기는 모기를 이산화탄소나 불빛으로 유인해 포획하는 친환경 제품이다. 이 장비가 축사 주변 모기 개체수 감소를 효과적으로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군은 보고 있다.

군은 그동안 해온 축사 화학적 방제가 자칫 가축에 피해를 줄 우려 때문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사업은 축산농가의 부담없이 전액 군비로 설치되고 향후 사업 모니터링을 통해 모기 감소 효과가 입증되면 미설치된 축사를 대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지원 대상은 10 마리 이상의 소나 돼지를 사육하는 농가다. 계획한 축사보다 많이 신청되면 사육 두수와 최근 말라리아 발생 주변 축사 등을 우선 지원한다.

희망 축산농가는 오는 31일까지 강화군보건소나 읍·면 보건지소로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모기유인퇴치기가 주변에 전혀 환경적 영향을 미치지 않으면서 모기 감소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유지남 기자 yjn@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